국제

WHO "페루서 첫 확인 '람다 변이' 30여개국 확산"

작성자 정보

  • 작성자 seattlemaster
  • 작성일

컨텐츠 정보

본문


1.jpg
세계보건기구 WHO 고위 관계자가 어제(19일) 코로나19 '람다 변이'(C.37)가 30개국 이상에서 확산하고 있다고 밝혔다고 스푸트니크 통신이 보도했다.
마리아 판케르크호버 WHO 코로나19 기술팀장은 소셜 미디어 Q&A 행사에서 이 변이가 주로 미주 대륙에서 확인됐다며 이같이 말했다.

그는 "람다 변이는 6월 중순 '관심 변이'로 분류됐다"며 "지난해 12월 페루에서 처음 보고돼 상대적으로 새로운 변이"라고 설명했다.

다만 대부분의 국가에서는 영국에서 처음 보고된 알파 변이, 인도에서 처음 확인된 델타 변이가 여전히 널리 퍼져 있다고 그는 덧붙였다.

관심 변이는 알파와 델타 변이가 속한 '우려 변이'보다 아래 단계에 있는 바이러스다.

그러나 이 역시 WHO가 기존 바이러스에 비해 더 위험할 가능성이 있다고 판단했다는 의미로, 통신은 WHO가 람다 변이의 전파력 등을 더 자세히 알기 위해 회원국들과 협력 중이라고 전했다. 

관련자료

댓글 0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