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제

코로나19로 여성 고용 4.2% 감소 .. 남성보다 더 큰 타격

작성자 정보

  • 작성자 seattlemaster
  • 작성일

컨텐츠 정보

본문


1.jpg
국제노동기구ILO는 오늘(19일) 코로나19 대유행으로 여성이 남성보다 노동 시장에서 더 큰 타격을 받았다고 밝혔다.
국제노동기구가 발표한 보고서에 따르면 지난 2019년과 지난해(2020년) 사이 여성의 고용은 전 세계적으로 4.2% 감소했다.

반면 같은 기간 남성의 고용 감소율은 3.0%였다.

지역별로 미주 지역의 여성 고용 감소율이 9.4%로 가장 큰 것으로 나타났다.

이어 아랍 지역-4.1%, 아시아, 태평양 지역-3.8%, 유럽 및 중앙아시아-2.5%, 아프리카-1.9% 순이었다.

이에 대해 국제노동기구는 여성들이 코로나19 방역 조처 등으로 피해를 많이 본 숙박과 음식 서비스 업종에 많이 종사한 영향으로 진단했다.
하지만 국제노동기구는 고용 시장에서의 남녀 간 불평등이 당분간 지속할 것으로 내다봤다.

국제노동기구는 올해 남성의 고용이 팬데믹 직전인 2019년 수준으로 회복되겠지만, 여성의 고용 인원은 오히려 2019년 대비 1천300만 명 감소할 것으로 전망했다.

국제노동기구는 올해(2021년) 근로 연령대에 있는 남성의 고용률은 68.6%이지만, 여성은 43.2%에 그칠 것 이라고 말했다. 

관련자료

댓글 0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