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

이재명 "모범 사업에 범죄 수준 조작"...BBK까지 거론한 국민의힘

작성자 정보

  • 작성자 seattlemaster
  • 작성일

컨텐츠 정보

본문


[앵커]더불어민주당 대권 주자인 이재명 지사는 긴급 기자회견을 통해 대장지구 사업 특혜 의혹을 직접 반박했습니다.이 지사는 모범적 공영사업 사례인데도 범죄 수준의 조작을 벌이고 있다고 반발했는데 국민의힘을 과거 BBK 사건까지 꺼내 들며 공수처 수사를 촉구했습니다.

[리포트]'대장지구 개발사업' 특혜 의혹에 대한 조선일보 보도 하루 만에 이재명 지사가 직접 기자들 앞에 나섰습니다.이 지사는 과거 야당 인사가 추진했던 사업을 공영개발로 전환한 모범 사례라며 억측과 흑색선전이 난무하고 있다고 강하게 반발했습니다.여러 의혹 제기를 범죄 수준의 조작으로 규정했습니다.

그러면서 사업추진 당시 자신은 성남시의 개발이익 환수에만 신경 썼을 뿐 민간 투자사들 사이의 이익 배분 등은 알 수 없다고 잘라 말했습니다.특히 의혹의 핵심으로 꼽히는 자산관리회사 '화천대유', 그리고 언론인 출신 대표와는 아무 관계가 없다고 강조했습니다.

특혜 의혹을 보도한 조선일보에 대해서도 민주당 경선과 대통령 선거에서 당장 손을 떼라고 목소리를 높였습니다.

국민의힘은 이번 의혹을 이명박 전 대통령이 연루된 BBK 사건과 연관 짓고 있습니다.세간의 말을 인용한 수준이긴 한데 비리 의혹이 강하다는 걸 강조한 것으로 보입니다.결국, 의혹의 핵심은 부동산 불로소득 문제라며 공수처 수사를 강하게 촉구했습니다.

이재명 지사와 경선 경쟁을 벌이는 이낙연 전 대표 또한 이번 의혹을 예의주시하고 있습니다.

하지만 이재명 지사와 연관된 증거들이 나오지 않는 상황에서 아직은 이 지사의 명확한 해명을 요구하는 수준입니다.이 지사가 직접 나서 이번 의혹을 진화한 건 최대 분수령인 호남 경선에 악영향을 미쳐서 안 된다는 판단 때문으로 보입니다.때문에 국민의힘이나 언론 등에서 추가 의혹이 나올 경우 이 지사의 대응 수위도 높아질 전망입니다. 


관련자료

댓글 0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최신 News